[송년인사] “여기까지, 잘 오셨습니다.” 2020년 끝자락에서 드리는 감사 인사

2020년, 쉽지 않은 하루하루의 시간을 거쳐 여기까지 왔습니다. 특히, 올해와 같이 버거운 상황에서 여기까지 잘 올 수 있었던 것은 함께 해주신 많은 분 덕분입니다. 참, 고맙습니다. 661분의 마지막 동행 2020년은 무연고사망자 공영장례가 일상화된 한 해였습니다. 2019년에 429분의 마지막을 배웅했는데, 올해는 661분의 마지막을 동행했습니다. 1월 31일부터 4월 19일까지 단 하루도 빠지지 않고 80일 동안 장례가 있기도 했고, 하반기로 오면서는 하루에 오전과 오후 두 차례의 장례가 있는 날도 많았습니다. 이렇게 장례가 많았던 이유는 3년 차를 맞이한 서울시 공영장례 제도의 사각지대가 줄었기 때문입니다. 지난해 8월까지는 기초생활수급자 무연고사망자의 경우 장례식도 없이 무빈소 직장으로 화장하는 것이 관행이었습니다. 이를 공영장례로 통합하면서 장례 인원이 많이 증가하게 되었습니다. 무엇보다 2020년에는 '가족 대신 장례' 제도가 마련되면서 법적 가족이 아닌 사람도 사랑하는 사람의 장례를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동안의 나눔과나눔…

자세히 읽기

2020년 연말정산 기부금 영수증 발급 안내

2020년에도 여러분의 후원 덕분에 661명의 무연고사망자, 기초생활수급자분 등의 존엄한 삶의 마무리를 지원할 수 있었습니다. 함께 해주셔서 참, 고맙습니다! 후원해주신 후원금은 연말정산 시 기부금 공제 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1. 발급대상 기부금 영수증 발급 대상 기간 :  2020년 1월 1일~2020년 12월 31일까지 후원명세(CMS 및 은행 계좌이체) 기부 코드 :  유형 40번 (지정기부금) 예금주 정보(예금주명, 예금주 주민등록번호 13자리)가 정확하게 등록되어 있어야 기부금 영수증 발급이 가능합니다. 예금주를 기준으로 기부금 영수증이 발급 됩니다. ※ CMS를 신청하지 않고 개별적으로 나눔과나눔 계좌에 후원하신 경우, 주민등록번호와 주소를 사무국에 알려주셔야 발급이 가능합니다.  필요하신 경우 사무국(02-472-5115)으로 연락해 관련된 정보를 알려주세요.   2. 발급 방법(아래의 두 가지 방법 중 하나를 선택해서 발급받으시면 됩니다) ① 국세청의 연말정산간소화서비스 https://www.hometax.go.kr (2021년 1월  15일 부터 출력 가능) ※ 2020년도 기부금 영수증 발급이 국세청 간소화 서비스…

자세히 읽기

[카드뉴스] 2020 홈리스 추모주간

  https://flic.kr/p/2kgqeMr   https://flic.kr/p/2kgmrmP   https://flic.kr/p/2kgqeLK   https://flic.kr/p/2kgmrkb   https://flic.kr/p/2kgqeJW   https://flic.kr/p/2kgmrjz   https://flic.kr/p/2kgqeHP   https://flic.kr/p/2kgqePq   https://flic.kr/p/2kgqD1M   https://flic.kr/p/2kgqD1X   https://flic.kr/p/2kgqCZe   2020 홈리스 추모주간 (2020. 12. 14 ~ 2020. 12. 21)   겨울보다 더 시린 마음으로 빈곤을 치열하게 살아내고 떠난 이여 위로받지 못한 당신의 넋을 기리고자 장미꽃을 바칩니다 이용은/중림동 고시원 거주 일 년 중 밤이 가장 긴 동짓날, 거리와 시설, 쪽방, 고시원 등지에서 돌아가신 홈리스를 기억합니다. 낮아지고 더 낮아져 언젠가 다시 만나는 날 부끄럽지 않은 모습으로 동행하고자 합니다 이용은/중림동 고시원 거주 열악한 거처에서 삶을 마감해야 했던 홈리스의 박탈당한 권리를 복원할 것을 요구합니다.   추모주간 일정 12/14 홈리스 추모주간 선포 기자회견 (14시) 12/15 서울시 '노숙인 등' 대상 부실급식 규탄 및 당사자 요구 발표 기자회견 (14시) 12/16 쪽방주민 의견 조사 발표 및…

자세히 읽기

[2020 홈리스추모제] 밤이 제일 길다는 동짓날, 홈리스 추모 행사가 진행됩니다

  “우리에게 어쩌다가 여기까지 왔느냐고 묻지 마십시오. 그 질문은 네가 잘못 살아서 거리 잠을 자게 된 거 아니냐고 비난하는 것입니다. 그 질문에는 개인의 불행에 대한 사회의 책임이 빠져 있습니다. 지금 우리가 이 자리에서 요구하는 것은  최소한의 잠자리와 일자리와 치료받을 권리입니다. 그것은 모든 국민에게 동등하게 주어져야 하는 당연한 권리입니다.” (2016 홈리스추모제 홈리스 당사자 발언 중에서)   거리와 시설, 쪽방, 고시원 등에서 돌아가신 홈리스 무연고사망자를 기억합니다. 홈리스 추모제는 2001년에 시작했고, 올해로 20년째를 맞이하고 있습니다. 매년 밤이 가장 길어 홈리스에겐 더 혹독한 동짓날, 그 해 동안 돌아가신 홈리스와 무연고사망자들의 넋을 위로하기 위해 행사입니다.   [2020 홈리스 추모제 행사 안내] ○ 홈리스 추모 주간 (12.14~12.21 서울역 광장) -홈리스 추모주간 선포 기자회견 (14일 오후 2시) ※기자회견 참여인원 : 9인 이하 -홈리스 기억의 계단 (추모주간 상설 설치) ○ 사전마당 (12.21 14:00~17:00 서울역 광장) <홈리스 인권과 복지 10대 뉴스> 전시 <코로나19 홈리스의 생존&공존> 전시 ○ 홈리스 대상 공공급식소 확충 및 운영 정상화 요구 기자회견 - 12월 15일(화) 오후 2시 ∥ 서울역 광장 ※기자회견 참여인원 : 9인 이하 ○ 쪽방주민 의견…

자세히 읽기

[공유와 소통] 서울시민 선정 최우수 민원서비스, 무연고 공영장례

2020년 서울시 민원서비스 개선 최우수 사례로 '서울시 공영장례지원 제도'를 선정되었습니다. 우선 1~2차 전문가 심사를 거쳐 선정된 9개 후보에 대한 온라인 투표(서울시 엠보팅)를 실시한 결과(2020.11.16부터  2020.11.25 까지10일간 진행), 총 4,876명(1인 3표, 총 14,628명)이 참여했고, 그 중에서 서울시 공영장례지원 제도가 2,508표(17.15%)를 얻어서 최우수 사례로 선정되었습니다. 서울시 공영장례가 최우수 사례로 선정되었다고 나눔과나눔이 직접 상을 받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활동이 사회적으로 인정받은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공감해주시고 함께 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비대면의 시대가 무연의 시대가 되지 않도록 인기척을 내겠습니다.

자세히 읽기

[공유와소통] 보내주신 추모의 메시지 잘 받았습니다

위령의 날을 맞아 많은 분들이 추모의 메시지를 보내주셨습니다. 여러분의 따듯한 인기척들이 모여 오늘도 ‘존엄한 삶의 마무리’가 이뤄지고 있습니다. ​ 보내주신 추모의 메시지들을 품에 안고 오늘 있을 장례도 잘 치르고 오겠습니다. 고인의 마지막 가시는 길을 여러분이 마음으로 피운 국화꽃 한 송이와 함께 술 한 잔 올리며 배웅하겠습니다. ​ 보내주신 추모의 메시지들 ​   영면하소서 고인의 영원한 안식을 빕니다. 작지만 참여합니다 삼가 고인들의 명복을 빕니다 고인의 명복을 빌며 좋은 곳에 가시어 영면하시길 기도드립니다~~ 홀로 외롭게 떠난 분들의 영원한 안식을 빕니다 오래 기억하겠습니다. 영면에 드신 그 날부터 그 마음과 눈빛과 온기.. 같이 보낸 시간들 모두.. 그립습니다 하늘나라에서는 부디행복하세요~ 가족과 마지막 인사도 나누지 못하고 하늘나라로 가시는 길 작은 위로가 되셨으면 합니다. 무연고사망자의 영혼을 위해 기도합니다. 나눔과나눔의 의미있는 걸음에도 축복이 기득하시길요! 명복을 빕니다. 가시는 길…

자세히 읽기

[초대] 2020 무연고사망자를 위한 합동 위령제 개최

UN이 정한 ‘세계 빈곤퇴치의 날’을 맞아, 10월 14일 수요일 오전 11시에 경기도 파주시 용미리에 위치한 ‘무연고사망자 추모의집(경기도 파주시 파주읍 혜음로 509-20)’에서 지난해에 이어 세 번째로 빈곤과 사회적 고립으로 삶을 마감한 무연고사망자들의 합동 위령제를 개최합니다. 합동 위령제는 조선시대 제사를 받들 후손이 없거나 억울하게 죽은 혼령을 위해 지내는 제사인 “여제(厲祭)”와 같이 외롭게 살다 삶의 마지막 순간에도 가족들의 배웅조차 받지 못했던 무연고사망자를 추모하기 위한 행사입니다. 조선왕조실록에 의하면 참찬문하부사 권근이 치도 6조목을 태종에게 권고하였는데 그 중 여섯 번째가 여제를 지내는 것이었다고 합니다. 후손이 없거나 억울하게 죽은 혼령이 원귀가 되어 역병이나 변괴를 일으킨다고 생각하여 백성들의 편안한 삶을 위하여 임금에게 이들 혼령을 위한 여제의 거행을 권고한 것입니다. 조선시대 여제는 1년에 3회 봄에는 청명일, 가을에는 7월 15일, 겨울에는 10월 1일에 지내도록 되어 있는데 역병이나 괴질이 돌 때에는…

자세히 읽기

[초대]2020년 무연고사망자 장사(葬事)업무 및 상속재산 처리절차 교육(2차)

지난 9.3에 진행 된 무연고자 상속재산 처리 절차 교육 이후 현장에서 추가 교육 문의가 계속 되었습니다. 이에, 서울시복지재단  내 '서울시공익법센터'와 함께 2020년 무연고자 상속재산 처리절차 2차 교육을 진행합니다. 나눔과나눔은 무연고사망자 장사(葬事)업무에 관해  교육할 예정입니다. 특히 2020년 보건복지부 지침에 따른 가족 대신 장례 할 수 있는 "무연고사망자의 연고자(장례주관자) 지7정신청"에 대해 교육할 예정입니다. 무연고사망자의 장사 행정절차와 가족 대신 장례 절차, 그리고 무연고사망자의 상속재산 처리에 관해 궁금하신 분은 아래 교육신청 링크를 클릭해주세요. 이번 교육은 온라인으로 진행합니다. ■ 교육일정 : 2020년 10월 15일(목) 13:00 ~ 18:00 ■ 교육대상 : 관련 업무를 담당하는 서울시 내 사회복지기관 종사자,구청 및 동주민센터 공무원 등 100명(선착순 마감 예정) ■ 교육방법 : 온라인 교육(https://event-us.kr/23031) 실시(교육 일시에 접속) ■ 교육내용 1. [장례지원] 무연고자 장례 처리 전반적 절차 2. [안 내 서] 무연고자 상속재산처리절차…

자세히 읽기

[공유와소통] 행복한 삶・행복한 마무리 웰다잉 특강 참가자를 모집합니다

죽음을 공부하면 삶이 더 행복해집니다.    ※ 웰다잉 특강 신청하러 가기 ☞  링크클릭 여성이 임신 하면 태교를 하고, 몸에 좋은 음식들을 챙기며, 아이의 배냇저고리와 유아 용품들도 준비하며 열 달 동안 아기가 태어날 준비를 합니다. 그러나 우리는 반드시 언젠가 한번쯤 죽음을 맞이함에도 불구하고 죽음을 맞이할 때 일어날 일들에 대해서는 아무런 준비도 하지 않습니다. 죽음은 언제나 두렵고 무섭습니다. 게다가 준비되지 못한 죽음은 더욱 더 슬프고 당황스럽고 고통스럽습니다. 하지만 잘 준비된 죽음은 기쁨과 희망이 될 수 있습니다. 죽음을 공부하면 삶이 더 행복해집니다. 죽음 준비에 관심 있는 분들을 위한 웰다잉 특강 수강자 모집이 시작되었습니다. 행복한 죽음 웰다잉연구소의 강원남 소장님의 4회차 특강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일시: 10.7(수),10.14(수),10.21(수),10.28(수) 오후 7시 30분 ・장소: 온라인 화상 프로그램 Zoom을 통한 실시간 온라인 특강 ・주제     -1회기: 죽음이란 무엇일까요?(죽음에 대한…

자세히 읽기

[‘위안부’ 할머니 부고] 이막달 할머니 고이 잠드소서

[訃告]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막달 할머니의 명복을 빕니다. https://flic.kr/p/2jCvHVe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막달 할머니께서 부산에서 별세하셨습니다. 1923년 경남 하동에서 태어난 이막달 할머니는 17세였던 1940년쯤 "좋은 곳에 취직시켜 주겠다"며 동행을 강요한 일본인 2명을 따라가셨다가 대만의 '위안소'에서 일본군 성노예 피해를 당하셨습니다. 해방 후 부산으로 귀국한 이막달 할머니는 2005년 정부에 피해자로 정식 신고했고 수요시위에 참가해 외국에서 겪은 자신의 피해를 증언하는 활동을 해왔습니다. 이막달 할머니의 별세로 한국 정부에 등록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생존자는 16명만 남게 됐습니다. 할머니, 가시는 걸음 이 세상의 아픔 모두 내려놓고 편안하게 가시면 좋겠습니다. 이막달 할머니, 고이 잠드소서.

자세히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