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연고사 토론회] 애도 되지 못한 슬픔, ‘처리’ 되는 죽음

삶과 죽음이 서로 이어져있다면, ‘존엄한 죽음’ 또한 인권의 한 면으로 바라볼 수 있지 않을까요. 12월 10일, 세계인권선언일을 맞아 ‘무연고 사망’ 문제를 통해 함께 논의해보고자 합니다.

■ 비마이너 2018 기획 토론회
<애도 되지 못한 슬픔, ‘처리’되는 죽음 _ 무연고 사망과 공영장례, 그리고 사회적 애도의 의미>

■ 일시: 2018년 12월 10일 오후 3시
■ 장소: 서울시 종로구 동숭길 25, 유리빌딩 4층 강당

사회자
. 송효정 (인권기록활동네트워크 <소리>)

발제자
. 박진옥(나눔과나눔) : 신사회 위험으로서의 무연고 사망자 실태 및 정책 제언
. 김정호(동자동사랑방) : 당사자가 바라본 무연고 사망자 제도와 바라는 점

토론자
. 권성용(2018홈리스추모제 기획단)
. 이용민(서울시 장사문화팀)
. 정원옥(중앙대 문화연구학과)

■ 원활한 토론회 준비를 위해 참석하실 분들은 구글 신청서를 작성해주세요.

참가신청 링크 [무연고사 토론회] 애도 되지 못한 슬픔, ‘처리’되는 죽음